누나가 펠라하는 거 직접 본 썰

1,174   2020.02.01 00:54

작년 여름 일임. 

가족 여행으로 태국으로 놀러갔는데 얘들도 아니고 유적지 보고 노는 걸로 즐거울리가. 

아빠는 엄마랑 의기투합 하셔서 마사지 받거나 맛집 순례 다니시고 나랑 누나는 같이 다니는 조건 하에 개인 행동을 허락 받음. 

근데 누나랑 진짜 같이 다닐리가...돈만 갈라서 헤어졌는데... 

몇시간 뒤 스쿠버 다이빙 하는데서 만남 ㅋㅋㅋ 

ㅅㅂ 생각해보니 들고 있던 게 같은 관광 정보지인데 행선지가 다를리가 없잖아 ㅋㅋㅋㅋ 

그래도 암묵적으로 둘다 서로 생깜. 


근데 누나 옆에 왠 외국인 남자가 있는거야. 미국이나 유럽계로 보였고 아무래도 스쿠버 다이빙 관광 상품 판매하는 곳에서 만난 듯. 


그렇게 스쿠버 다이빙 즐기고 근처 개인 소유 섬에서 점심 먹을 시간이였음. 

뷔페식으로 나오던 거 대충 먹고 섬 산책하는데...ㅋㅋㅋ 

샤워실 뒤쪽에서 누나가 밥 대신 그 외국인 남자 자지 물고 빨고 있더라. 

클럽 죽순이 년인건 알고 있었는데 설마 만난지 몇시간도 안된 외국인 남자 자지를 쪽쪽 물 줄은 몰랐지. 


그리고 보다보니 떡각 나오길래 걍 자리 떴음. 

누나가 딴 남자랑 떡치는 거 볼 정도로 비위 좋지는 않아서.

그 뒤로도 그 남자랑 관광지 같이 다니는 거 몇번 보다가 귀국했지. 




누나는 내가 본지 몰랐겠지만 난 그걸 기억하고 지금 여기다 쓴다.


작성자 정보

미카엘토 아이디로 검색 회원등급 : Level 2 아이디 : drum34501포인트 : 20,67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3,164건 1 페이지
제목 포토 글쓴이 날짜
나의 비공식 여자들 4 안드레아숍 아이디로 검색 21분전 14 0
19금 성인정보 3개 후기 ㅎㅎ 정운김오 아이디로 검색 7시44분전 7 0
차안에서 뭐하길래 들썩거려? 탕슈융 아이디로 검색 9시58분전 3 0
여군 소위 전출보낸 썰 미카엘토 아이디로 검색 15시21분전 88 0
중국의 미신 ~~~댓글+2 나쁜엄마 아이디로 검색 19시21분전 76 0
유치원 선생님 친구 썰 안드레아숍 아이디로 검색 2020.07.14 48 0
열도에 태극기를 꽂아라 - 6 미카엘토 아이디로 검색 2020.07.14 49 0
부대내에 괴담 만들고 간 선임 ssul 미카엘토 아이디로 검색 2020.07.13 87 0
"부부체험 하자"..중학생 제자 4년간 성폭행 교사 징역 9년.gisa 여우의이야기 아이디로 검색 2020.07.13 42 0
군대서 틱장애 저능아 후임썰 비타500 아이디로 검색 2020.07.13 19 0
초5때 애비한테 개처맞고 쫒겨난 썰 찡가로봇 아이디로 검색 2020.07.12 32 0
조금은 안 흔할 수 있는 반도의 고딩 이야기 2 맨체스터김 아이디로 검색 2020.07.12 41 0
중학생때 고래잡은 썰1 비타500 아이디로 검색 2020.07.12 106 0
헬스장 데스크에서 알바하면서 겪었던 일(2) 맨체스터김 아이디로 검색 2020.07.12 81 0
중딩때 친구들이랑 밤샌썰 맨체스터김 아이디로 검색 2020.07.12 56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