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군] 평창 이효석 문학관

본문

메밀꽃 하면 생각나는 것이 있는데요.

바로 이효석의 메밀꽃 필 무렵 소설입니다.

 

평창 이효석 문학관에 들른다면 아름다운 메밀꽃밭은 물론

소설 메밀꽃 필 무렵의 배경이 된 봉평을 실제로 구경하실 수 있어요.

 

 

32792008_a76094ef_C7B3B0E6.png

 

이효석 문학관으로 들어서기 전 봉평면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전망대가 있는데요.

서울과는 또 다른 풍경의 멋이 느껴집니다.

 

파란 하늘과 초록 풀밭이 가슴을 탁 트이게 해줘요.

이곳에서 숨을 깊게 들이쉬고 내쉬어 보세요.

 

온몸이 정화되는 것 같은 기분!!

 

 

32792008_52db5cfb_B5BFBBF3.png 

지필로 글을 쓰고 있는 동상의 모습과

뒤로 보이는 풍경이 아주 인상적입니다.

 

 

32792008_2b68c1bd_B9AEC7D0B0FCC0D4B1B8.png 

기념관 안에는 메밀꽃 필 무렵으로 대표됐던 이효석 작가의

다른 작품들을 볼 수 있어요

 

 

32792008_8d602fd4_C0CFBBFD.png

 

인간 이효석은 물론 그의 작품세계를 들여다볼까요.

이효석의 삶이 시기별로 정리되어 있어요.

어린 시절 놀았던 고향이 소설 속 배경으로 많이 사용됐다고 합니다.

 

 

32792008_8592a547_C0CEC7FCC0E7C7F6.png

 

작품 속 장면이 인형으로 구현됐어요.

작은 메밀꽃까지 세심하게 만들어져 있어

 구경하다 보면 시간이 훌쩍~! 

 

 

32792008_429d7ad0_BAC0C6F2C0E5.png 

봉평 장날 풍경도 볼 수 있습니다.

봉평 장은 아직도 열리는데요.

 

꼭 한번 방문해서 맛있는 메밀전도 먹고

어떤 물건이 있는지 구경도 해보고 싶네요.

 

 

32792008_6cc1469d_BBFDB0A1.png

 

이효석의 생가도 둘러볼 수 있어요.

전통 초가집과 북한의 집을 복원해둔 곳이에요.

 

외관은 완전히 다르지만, 각자의 매력이 있답니다.

 

 

32792008_0f26d980_C3E6C1D6C1FD.png 

문학의 숲에는 작품 속 중요 배경으로 등장했던

충주집을 재현해뒀는데요.

사람 크기와 비슷한 조형물이 있어 깜짝 놀랐답니다. 

 

 

32792008_21a55abf_B8B6C1F6B8B7.png

 

이곳에서 매년 메밀꽃 축제가 열리는데요.

그 시기만 되면 메밀꽃밭을 보기 위한 사람들로

동네가 가득 찰 정도라고 하네요ㅎ_ 

2
로그인 후 추천을 하실 수 있습니다.
SNS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96 건 - 1 페이지